전체뉴스
헤드라인
섹션뉴스
오피니언
지노믹트리, 방광암 조기진단 제품 업그레이드
식약처 허가용 확증임상시험 진행
기사입력 : 19.06.07 10:00
0
플친추가
|메디칼타임즈 정희석 기자| 지노믹트리(대표 안성환)는 방광암 조기진단 제품(EarlyTect-Bladder Cancer)의 허가용 확증임상시험을 새롭게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지노믹트리는 최근 완료된 식약처 3등급 확증임상시험에서 민감도 83.7%(병기 Ta 73.8%, T1 91.6%, T2 88.2%, T3 100%, T4 100%)·특이도 94.4%를 얻어 임상시험계획서에 제시된 목표 민감도(80%)와 특이도(80%) 기대치를 달성했다.

그러나 민감도에 대한 통계적 유의성이 미흡하다고 판단해 내부적으로 제조허가 신청을 진행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회사 관계자는 “확증임상시험 기간 내 모집하기로 계획된 방광암 환자 180명 중 표재성 조기 방광암(병기 Ta·T1) 환자가 이론적으로는 75% 정도 등록돼야 하나 실제로는 이보다 더 많은 88% 수준의 환자가 등록됨에 따라 민감도에 대한 통계적 유의성이 미흡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노믹트리는 조속한 시일 내 바이오마커를 추가한 새로운 업그레이드 제품으로 임상시험 계획을 재수립하고 혈뇨 환자 중 방광암 조기진단 용도에 대한 새로운 확증임상시험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지노믹트리가 최근 공식 출시한 ‘얼리텍’ 대장암 조기진단제품이 상용화 1개월 만에 100곳이 넘는 의료기관과 제품 및 서비스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회사는 올해 약 800곳의 의료기관과 공급계약 체결을 목표로 하고 있다.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0/300
0
댓글쓰기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지노믹트리, 방광암 조기진단 제품 업그레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