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헤드라인
섹션뉴스
오피니언
“전립선비대증, 큰 병원 고집하다 수술시기 놓치면 낭패”
| 퍼펙트비뇨의학과의원 “홀렙수술, 전문병원이 대학병원보다 효율적”
기사입력 : 19.09.04 07:41
0
플친추가
문기혁 퍼펙트비뇨의학과의원 원장
|메디칼타임즈=정희석 기자| 대학병원 진료를 기다리다가 응급상황에서야 전립선비대증 특화 병원으로 옮겨오는 환자들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비뇨기과질환 특화병원 퍼펙트비뇨의학과의원(원장 문기혁 한병규)은 올해 상반기 동안 전립선비대증 홀렙 수술을 받은 환자들을 분석했다고 4일 밝혔다.

분석 결과에 따르면, 수술이 다급히 필요한 상황임에도 대학병원을 거쳐서 온 경우가 18.7%로 조사됐다.

또 대학병원에서 약 처방만 받으면서 수술일정을 기다리다가 퍼펙트비뇨기과에서 수술 받은 경우를 포함하면 48.7%에 달한다.

퍼펙트비뇨의학과의원은 대학병원 진료를 고집하다가 전립선비대증이 더욱 악화되는 상황이 발생할 수기 때문에 조심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대학병원에서는 검사·입원·수술까지 오랜 시간이 걸리는 반면 특화 병원에서는 수술 당일 입원해서 다음날 아침에 퇴원할 수 있을 정도로 수술일정을 빠르게 잡을 수 있다.

특히 대학병원 수준의 진료·검사·수술 장비를 갖추고 있으면서 1박 2일 홀렙수술 시스템을 도입한 퍼펙트비뇨기과는 지방거주 환자 비율이 높은 편이다.

서울권 환자는 31.3%, 영남권 거주환자 16.1%, 충청권 거주환자 12.6%, 호남권 거주환자 15.7% 등으로 조사됐다.

이처럼 지방거주 환자들이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는 것은 홀렙수술 안전성이 높아서 수술 후 다음날 도뇨관을 제거하고 지방에 내려가도 무리가 없기 때문이다.

대학병원 홀렙수술과 동일한 첨단 레이저 수술 장비를 사용하면서도 의료진 숙련도를 가늠하는 수술건수에 있어서 대학병원을 능가하는 3000례를 달성한 만큼 풍부한 경험과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문기혁 퍼펙트비뇨의학과의원 원장은 “첨단 레이저 수술 장비를 이용한 홀렙수술은 전립선비대증 재발 없이 완치 가능한 우수한 수술법으로 효과성과 안정성을 입증받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퍼펙트비뇨의학과의원은 홀렙수술 국내 도입 초창기부터 이에 특화한 병원으로서 대학병원이 소홀히 하는 부분까지도 아우르기 위해 환자 입장에서 편의성과 만족도를 더욱 높여가겠다”고 말했다.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0/300
0
댓글쓰기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전립선비대증, 큰 병원 고집하다 수술시기 놓치면 낭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