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헤드라인
섹션뉴스
오피니언
기동민 의원 "B형·C형 간염 환자 수 작년 급증"
기사입력 : 19.09.30 13:51
0
플친추가
  • |최근 5년간 간염 현황 분석 "1회용 의료기 재사용 금지 등 계도와 지원"
|메디칼타임즈=이창진 기자| 더불어민주당 기동민 의원(서울 성북을, 보건복지위)은 39일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받은‘최근 5년간 B형-C형 간염 진료 현황’에 따르면 B형 간염으로 진료를 받는 환자수와 진료비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2018년 B형 간염 진료비는 약 3655억원으로 지난 2015년 대비 6% 증가한 수치이다. 2016년의 경우 이전 해보다 소폭 감소했으나 2017년, 2018년 연이어 진료비 총액이 늘어났다.

올해 상반기까지 파악된 진료비는 지난해 기준 47%(약 1729억 원)에 해당되어, 총 진료비는 작년과 대동소이할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 2015년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B형 간염 진료를 받은 환자의 성별, 연령별 현황을 살펴보면, 남성이 57.7%(101만 7755명)을 차지해 상대적으로 여성(42.3%, 74만 5624명)에 비해 진료를 받는 비율이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연도별로 진료 환자수를 파악한 결과 2018년에는 2015년 33만 445명에서 약 17% 증가한 38만 7789명이 진료를 받았다.

특히 올해 상반기까지 전년 대비 80%에 이르는 환자가 B형 간염 진료를 받은 것으로 나타나, 전년 대비 더욱 많은 수의 환자가 진료를 볼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최근 5년 동안 B형 간염 진료 환자의 지역별 현황을 살펴보면 경기 23.7%(42만 3065명), 서울 18.2%(32만 5943명), 부산 7.4%(13만 1940명), 경남 7.2% (12만 9370명) 순을 보였다.

간경변증, 간암으로 발전할 위험이 있는 B형간염은 법정감염병 상 예방접종을 통해 예방과 관리가 가능한 2군 감염병에 해당되므로, 영유아기에 예방접종을 하는 것이 무척 중요하다.

또한 C형 간염으로 진료를 받는 환자수와 진료비는 큰 폭의 증감을 거듭하고 있어, 감염병 관리를 위한 대응책 실행이 각별히 요구되는 것으로 파악됐다.

2015년 C형 간염으로 인한 진료비 총액은 420억원인데 비해, 2016년에는 무려 362% 증가한 1522억 원으로 나타났다.

당시 서울 양천구 다나의원, 강원도 원주 한양정형외과의원, 서울 동작구 서울현대의원(현 JS의원)까지 3개의 의료기관에서 연이어 발생한 집단 감염 사건의 영향으로 예측된다.

2018년 기준 C형 간염 진료비는 1049억 원으로 감소했고 2019년 상반기 진료비도 지난해의 절반 수준으로 파악되고 있으나, 여전히 2015년에 비하면 2배 가까이 증가한 수치이다.

C형 간염의 연령별 현황을 보면 50대 27.7%, 60대 26.7%, 70대 이상 23.3% 순으로 나타나, 주로 50대 이상의 고연령층에 환자가 집중됐다.

최근 5년간 전체 환자의 53.9%가 여성이고, 지역별 분포는 서울·경기 17.3%, 부산 14.4%, 경남 9.9% 순이다.

기동민 의원은 “B형 간염과 C형 간염 모두 체액을 통해 전염되는 감염병으로써, 각각의 특성에 맞는 방역 대책을 통해 올해 유행하는 A형 간염과 중첩해 질환을 앓는 환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B형간염은 예방접종 시행이 모든 국민에 제대로 이루어지고 있는지 점검할 필요가 있다. C형 간염의 경우 과거 집단 감염 사태를 반면교사해 1회용품 의료기구 재사용 금지 및 철저한 소독 관리, 주사제 투여 오류 리스크를 낮춰야 하며, 또한 국민들이 일상에서 면도기, 칫솔, 손톱깎이 등 혈액에 오염될 수 있는 물건들의 공용 이용을 자제해 감염 확산을 막도록 지속적인 계도와 지원을 아끼지 않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이창진 기자
  • 보건복지부, 국회 기반의 보건의료제도와 요양병원계를 중심으로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이창진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0/300
0
댓글쓰기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기동민 의원 B형·C형 간염 환자 수 작년 급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