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헤드라인
섹션뉴스
오피니언
"원인불명 폐렴환자 상태 호전, 의료인 등 접촉자 29명"
기사입력 : 20.01.09 14:25
0
플친추가
  • |질본, 접촉자 모니터링 특이사항 없어 "병원체 규명 추가검사 진행"
|메디칼타임즈=이창진 기자|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9일 "현재 격리 치료 중인 우한시 원인불명 폐렴관련 '조사대상 유증상자'(여성, 중국 국적) 상태는 호전되고 안정적"이라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는 지난 8일 현재 역학조사 결과, 접촉자는 29명으로 파악됐으며 해당 보건소를 통해 모니터링 중이며 현재까지 특이사항은 없다고 설명했다.

접촉자 범위는 중국 우한시 원인불명 대응 절차에 따라 가족과 동거인, 의료진 등이다.

해당 여성은 오산한국병원과 동탄성심병원을 내원했으며, 현재 분당서울대병원에서 격리 치료 중이다.

질병관리본부는 "유증상자의 원인 병원체 규명을 위한 실험실 검사 결과, 사스는 음성으로 배제됐으며 추가 검사가 계속 진행 중에 있다"면서 "결과는 일주일 이상 소요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추가 검사는 폐렴구균, 마이코플라즈마, 레지오넬라, 클라미디아, 앵무병, 엔테로바이러스, 콕시디오이데스, 비정형 코로나바이러스 등이다.

질병관리본부는 24시간 가동 중인 상황실을 통해 WHO 및 중국 등 최신 해외 동향을 지속적으로 파악하고 있는 상태다.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이창진 기자
  • 보건복지부, 국회 기반의 보건의료제도와 요양병원계를 중심으로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이창진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0/300
0
댓글쓰기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원인불명 폐렴환자 상태 호전, 의료인 등 접촉자 29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