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헤드라인
섹션뉴스
오피니언
복지부, 코로나19 극복 방안 헬스케어 포럼 개최
기사입력 : 20.05.15 11:49
0
플친추가
  • |보건산업진흥원 공동주최, 치료제와 백신개발 현황 중점 논의
[메디칼타임즈=이창진 기자]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권덕철)은 15일 오후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코로나19 완전 극복을 위한 치료제·백신개발 등 대응방안 마련' 주제로 헬스케어 미래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지난 4월 9일 대통령 주재 산‧학‧연‧병 합동회의를 계기로 코로나19 완전 극복을 위한 민관합동 범정부 지원단과 실무추진단을 구성하여 코로나19 치료제, 백신, 방역물품‧기기 등 현장의 어려움을 적극 발굴하여 대응 방안을 마련 중이다.

범정부 실무추진단은 국내 코로나19 치료제‧백신‧방역물품기기 등에 대한 정부 연구개발(R&D) 투자 확대, 기초연구부터 제품화에 이르는 전 주기 연구개발 지원, 인허가‧제품화 관련 규제개선 방안 등을 마련하기 위해 매주 개최하고 있다.

이번 토론회(포럼)는 그동안 논의해온 코로나19 완전 극복을 위한 치료제‧백신개발 등 대응 방안 마련을 핵심 의제로 선정하여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모으기 위해 마련했다.

권덕철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의 개회사 등을 시작으로 기조강연(국내‧외 코로나19 치료제‧백신개발 동향), 주제발표(코로나19 치료제‧백신개발 및 방역물품‧기기수급 국산화를 위한 추진방안) 순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패널토론에서 송시영 연세대 의과대학 교수가 좌장을 맡아 범정부 실무추진단에서 분과별로 마련한 추진 방안을 발표하고 관련 쟁점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박능후 장관은 "코로나19 치료제‧백신 등 개발을 앞당기기 위해 전 세계가 합심하듯이, 국내의 부족한 연구 역량과 인프라 한계를 극복하기 위하여 민관이 함께 협업하는 연구개발 수행 체계를 조기에 구축한다면 코로나19 완전 극복을 넘어 국가 혁신 역량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 장관은 "치료제, 백신, 방역물품‧기기 등 주요 현안을 중심으로 범정부 차원의 실질적 개선 대책과 해결 방안을 중심으로 로드맵을 완성해 앞으로 정부 정책 방향과 연계하여 지속성 있게 추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번 포럼은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 및 실시간 질의응답도 진행할 예정이다.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이창진 기자
  • 대학병원, 중소병원 등 병원계를 중심으로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이창진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0/300
0
댓글쓰기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복지부, 코로나19 극복 방안 헬스케어 포럼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