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헤드라인
섹션뉴스
오피니언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경기도 생활치료센터 운영
기사입력 : 20.06.23 09:56
0
플친추가
  • |국내 최대규모 센터 의료진 파견…3교대 24시간 근무
  • |1인 1실로 입소시 최대 111명 환자 입소 가능 규모
|메디칼타임즈=이지현 기자| 국내 최초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운영으로 눈길을 끌었던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이 지난 17일부터 경기도 광주시에 위치한 '경기수도권1생활치료센터(한국기술대학교 고용노동연수원)'에 의료진을 파견했다.

생활치료센터 파견하는 의료진 모습.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의료지원단은 전문의, 간호사, 방사선사, 행정 담당을 포함한 의료 인력과 검진차량, 응급키트, 이동형 산소, 제세동기, 산소포화도 측정기 등 의료 장비와 물품을 지원하며 경증환자심리치료와 진료상담, 검체채취 및 흉부X-ray 검사 등을 담당한다.

병원 측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사회적 나눔에 동참하기 위해 의료지원단을 구성해 지원하기로 했다"며 "3교대 24시간 근무 체제로 서울시와 보건복지부, 광주남부경찰서 등 총 43명으로 구성된 합동지원단을 운영한다"고 전했다.

'경기수도권1생활치료센터’ 는 ‘코로나19’ 확진 경증 및 무증상 55세 미만 서울시민이 대상이며 최대 111명의 환자가 입소할 수 있는 국내 생활치료센터 중 가장 큰 규모이다. 최대 2인1실, 220명 까지 입소 가능하지만, 현재 1인1실을 기본으로 운영하게 된다. 가족 확진자는 상황에 따라 다인실 입소도 가능하다.

이에 대해 김상일 병원장은 "본원은 보건복지부 지정 국민안심병원의 역할을 수행하고 코로나19 극복과 국민 생명과 건강을 지키는 일에 병원 의료진이 한 마음으로 뜻을 모아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이지현 기자
  • 대학병원, 중소병원 등 병원계를 중심으로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이지현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0/300
0
댓글쓰기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경기도 생활치료센터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