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헤드라인
섹션뉴스
오피니언
심평원, 신포괄 진단코딩 사례집 발간
질병분류자문위원회 논의한 109개 질환별 사례 및 코딩 참고자료 수록
기사입력 : 18.07.10 09:15
문성호 기자(news@medicaltimes.com)
0
|메디칼타임즈 문성호 기자|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10일 신포괄 시범사업 참여기관의 진단코딩에 대한 이해도 제고 및 시범사업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신포괄 진단코딩 사례집'을 발간한다고 밝혔다.

심평원은 신포괄 시범사업 참여기관의 청구 질병군(559개)에 대한 진단코드를 모니터링하고, 진단코딩 적정성에 대한 전문가 의견 수렴을 위하여 임상전문가로 구성된 질병분류자문위원회를 운영해 오고 있다.

신포괄 진단코딩에 대한 요양기관의 이해를 돕기 위해 그간 질병분류자문위원회에서 논의된 12개 분류의 109개 질환별 사례와 각각의 코딩 참고자료를 사례집에 수록했다.

사례집은 기존 신포괄 시범사업 참여기관과 민간 신규참여 30개소 요양기관에 배포 예정이며, 심평원 홈페이지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심평원 공진선 포괄수가실장은 "신포괄 시범사업의 성공적 참여를 위해서는 정확한 진단코딩이 매우 중요하며, 참여기관의 현장설명회에서도 이 점을 특히 강조하고 있다"며 "동 사례집이 신포괄 시범사업 참여기관의 정확한 진단코드 기재에 적극 활용되길 바라며 앞으로 신포괄 시범사업에 신규로 참여하는 민간병원의 다양한 사례들을 정리하는 등 신포괄 진단코딩 사례 공개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이름
비밀번호
제목
비밀번호
이름
비밀번호
비밀번호
0
댓글쓰기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심평원, 신포괄 진단코딩 사례집 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