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헤드라인
섹션뉴스
오피니언
고어社 “소아용 심장 인공혈관 제한적 재공급 고려”
11일 공식 입장 발표…규제 요구사항 준수 한국 정부와 협력
기사입력 : 19.03.11 16:21
정희석 기자 news@medicaltimes.com
0
|메디칼타임즈 정희석 기자| 식약처와 복지부가 국내시장 철수로 공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아용 심장 인공혈관 수급을 위해 미국 고어社 본사 방문을 예고한 가운데 11일 고어社가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고어社는 “심혈관 질환을 앓고 있는 아이들의 가족이 우려하고 있는 바에 대해 충분히 이해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2017년 한국시장에서의 의료기기사업을 종료하기로 결정했으며 이후 환자 가족, 의료단체 및 정부 관계자들로부터 재고 요청이 있었다”며 “고어社는 요청을 받아들여 한국 유통업체를 통해 타사 대체품이 존재하지 않으며 고어社만이 공급할 수 있는 특정 소아용 의료기기를 제공할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최근 몇 주 동안 고어社는 한국 의료계 및 정부기관으로부터 한국시장을 위한 추가적인 의료기기 제공 요청이 있었다”며 “관련해 한국 정부는 고어社에 협력 할 것을 제안했으며 우리는 그 제안에 대해 감사히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고어社는 특히 “우리만이 제공 가능하며 의료상 필수적이라고 여겨지나 한국시장에서는 대체품이 없는 의료기기에 대해서는 제한적으로라도 재공급하는 것에 대해 적극 고려하고 있다”며 “해당 의료 기기 현황을 파악하고 한국 내 관련 규제 요구사항을 준수할 수 있도록 의사, 환자 변호단체 그리고 정부 관계자들과 협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이름
비밀번호
제목
비밀번호
이름
비밀번호
비밀번호
0
댓글쓰기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고어社 “소아용 심장 인공혈관 제한적 재공급 고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