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헤드라인
섹션뉴스
오피니언
메딕바이오엔케이, 폐암 진단용 AI 개발 나선다
동남권원자력의학원과 연구용역 계약 체결
기사입력 : 19.04.16 08:16
정희석 기자 news@medicaltimes.com
0
|메디칼타임즈 정희석 기자| 대창솔루션은 종속회사 ‘메딕바이오엔케이’가 동남권원자력의학원과 연구용역 계약을 체결하고 폐암 진단용 인공지능(AI) 개발과 암환자 순환종양세포 분석 연구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폐암 진단용 인공지능 개발은 폐암 조기진단에 사용하는 저선량 폐 CT 이미지를 AI로 분석해 영상의학과 전문의 판독을 보조하기 위한 것.

특히 저선량 폐 CT 검사가 올해부터 국가 암 검진사업에 포함되면서 정확한 판독 수요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메딕바이오엔케이는 암환자 순환종양세포 분석 연구도 진행한다.

순환종양세포 분석 연구는 피검사를 통해 대장암 위암 간세포암 담도암 췌장암 폐암 등 6개 암의 조기 진단, 치료효과 예측, 재발 판정 등에 이용하는 기술이다.

간단한 채혈을 통해 순환종양세포를 획득하고 해당 세포 특성을 분석해 진단·예후 예측이 가능하도록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할 계획이다.

메딕바이오엔케이는 지난 3월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데 이어 이번 계약을 통해 동남권원자력의학원과의 협력을 더욱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대창솔루션 관계자는 “동남권원자력의학원은 오랜 기간 암 치료·연구 분야에서 성과를 거둬온 만큼 메딕바이오엔케이와 최고의 시너지 효과가 날 것”이라며 “이번 연구를 성공적으로 진행해 암 치료 관련 시장을 주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이름
비밀번호
제목
비밀번호
이름
비밀번호
비밀번호
0
댓글쓰기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메딕바이오엔케이, 폐암 진단용 AI 개발 나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