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헤드라인
섹션뉴스
오피니언
"국군수도병원, 일반 외상환자도 진료...규모 키울 것"
기사입력 : 19.10.10 05:45
0
플친추가
  • |한호성 국군수도병원장, 내년 3월 군 최초 외상센터 완공 예쩡
  • |분당서울대 출신 서울대와 인적 교류 통한 시너지 효과 기대
|메디칼타임즈=이지현 기자| 국내 군 최초 외상센터 건립을 앞두고 분당서울대병원 한호성 교수가 지난 8월 1일자로 제26대 국군수도병원장에 취임했다. 대한외상학회장을 역임한 스타 외과의사로 정평이 나있는 만큼 군 최초 외상센터를 어떻게 이끌고 갈 것인가가 가장 큰 관심사다. 그를 국군수도병원 지휘부 내 병원장실에서 만나봤다.

"국군수도병원 외상센터는 인근에 위치한 분당서울대병원과 인적 교류를 통해 시너지를 낼 계획이다."

한호성 병원장의 최대 과제는 내년 3월 완공 예정인 군 최초 외상센터가 제역할을 할 수 있도록 만드는 것.

한호성 국군수도병원장
그는 "외상환자는 제한적이기 때문에 의료진 교육 등을 감안할 때 군인에 한해 치료하는 것은 한계가 있다"며 "서울 인근의 외상환자까지 두루 진료할 수 있는 외상센터로 키울 것"이라고 밝혔다.

그에 따르면 현재 서울 인근에 권역외상센터는 아주대병원과 천안에 단국대병원까지 내려가야하는 실정. 서울에 대형 대학병원이 즐비하지만 응급실 과밀화와 병실이 풀가동 중이다보니 중증외상환자를 치료할 여력이 안된다.

서울 인근 중증외상센터가 부족한 것을 감안해 군 병원 내 외상센터이지만 민간인에게도 문호를 개방하고 치료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는 게 그의 복안이다.

현재 국군수도병원은 일평균 외래환자 1100명. 민간인 환자는 거의 없다. 응급실에 한해 3일간 입원이 가능할 뿐 외래진료는 열어두지 않고있지만 이를 민간인까지 열겠다는 얘기다.

그는 "분당서울대병원 의료진 등 인력 교류를 추진하는 것도 그 일환"이라며 "능력을 인정받은 서울대 의료진이 직접 진료하는 병원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 외상센터의 위상도 높아지고 더불어 지역 주민들도 응급상황에서 먼저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외상센터는 돈을 벌기 위한 병원이 아닌, 생명을 살리기 위해 존재하는 병원으로 민간병원에선 관심조차 없는 분야"라며 "군 병원에서 역할을 할 수 있다고 본다"고 전했다.

한 병원장은 이를 위해 분당서울대병원이 국군수도병원 외상센터를 위탁운영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이미 분당서울대병원과 별도의 협의체를 구축하고 병원간 진료협력 방안과 EMR공유 방안 논의에 착수한 상태.

그는 앞서 서울대병원 김연수 병원장과 분당서울대병원 백롱민 병원장으로부터 국군수도병원 운영에 있어 인력 등 병원을 운영하는데 서울대병원 차원의 지원사격을 아끼지 않겠다는 다짐을 받은 상황이다.

그는 "외상센터 건립이 국군수도병원의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본다"며 "외부 위탁운영으로 의료 질을 높이고 이미지 또한 제고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국군수도병원은 실제로 서울대병원 출신 의료진 등 우수한 의사가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음에도 군병원이라는 이미지에 갇혀 저평가받고 있는 실정"이라며 "이 같은 국민들의 인식을 바꾸는 것도 과제"라고 덧붙였다.

분당서울대병원 위탁운영을 통한 인적 교류 사업이 군 병원의 이미지를 제고의 일환인 셈이다.

그는 "대내외적으로 국군수도병원의 위상이 변화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군인을 최단기간에 최적의 치료를 제공하는 군 병원의 역할과 더불어 그 범주를 확대, 중증 외상환자를 치료하는 공공의료적 역할을 해나갈 계획"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이지현 기자

  • 대학병원, 중소병원 등 병원계를 중심으로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이지현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이름
비밀번호
제목
비밀번호
이름
비밀번호
비밀번호
0
댓글쓰기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국군수도병원, 일반 외상환자도 진료...규모 키울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