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헤드라인
섹션뉴스
오피니언
코로나 3번·8번·17번 등 확진환자 3명 '격리 해제'
기사입력 : 20.02.12 14:31
0
플친추가
  • |질본, 불안감 해소 검사·증명서 자제 당부 "병원 면회객 제한 협조"
|메디칼타임즈=이창진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환자 3명이 격리 해제된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는 12일 "2월 12일 오전 9시 현재 추가 확진환자 없이 28명 확진이며, 4054명 검사결과 음성, 992명 검사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대책본부는 3번째 환자(66년생, 한국 국적), 8번째 환자(57년생, 한국 국적), 17번째 환자(82년생, 한국 국적) 3명은 증상 호전 후 실시한 검사 결과 2회 연속 음성이 확인되어 금일부로 격리해제 된다고 발표했다.

코로나바이러스를 환자 검체로부터 분리 배양하여 2월 17일부터 유관부처 및 연구기관에 분양한다.

대책본부는 바이러스 분양으로 치료제나 백신 개발의 대상이 되는 원천 물질을 제공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COVID)-19에 대처하기 위한 각종 진단제, 치료제, 백신 개발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수 있다는데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또한 단순히 불안감 해소를 위해 역학적 연관성이나 증상이 없는 상태에서 검사를 받는 것은 의학적으로 불필요하므로 의료진의 판단에 따라 필요한 경우에 검사를 받아달라고 당부했다.

직장 출근이나 학교 출석 등을 위해 검사 결과 음성 증명서를 요구하는 행위도 자제해 달라고 주문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 측은 "국민은 손 씻기, 기침 예절 준수 등 개인위생을 철저히 하는 것이 의학적으로 입증된 가장 중요한 예방수칙이므로 적극적으로 실천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의료기관에서 발생할 경우 유행이 빠르게 확산될 가능성이 높아지는 만큼 각 의료기관이 실시하고 있는 면회객 제한 등 감염관리 조치에도 적극 협조해 줄 것"을 거듭 당부했다.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이창진 기자

  • 보건복지부, 국회 기반의 보건의료제도와 요양병원계를 중심으로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이창진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이름
비밀번호
제목
비밀번호
이름
비밀번호
비밀번호
0
댓글쓰기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코로나 3번·8번·17번 등 확진환자 3명 격리 해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