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헤드라인
섹션뉴스
오피니언
병원 직원 중 23.6% ‘비정규직’
보건의료노조…지난 97년 비해 4.5배 증가해
기사입력 : 04.05.27 17:23
2
플친추가
국내 병원사업장에 종사하는 직원 중 4명 중 1명(23.6%)은 비정규직인 것으로 조사됐다.

전국보건의료노조(위원장 윤영규)는 지난 1월부터 전국 44개 병원을 대상으로 ‘2004년 임금·인력 및 직제조사’를 실시한 결과 전체 병원사업장 종사자 중 23.6%가 비정규직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는 지난 97년 5.2%에 비해 4.5배 증가한 수치라고 최근 밝혔다.

조사결과 비정규직 비율이 가장 높은 병원은 삼성제일병원으로 32.4%가 비정규직이였으며 서울대, 전남대 등 4개 국립대병원, 마산의료원 등 2개 지방공사 의료원 그리고 산재의료원 등 9개 병원에서의 비정규직 비율이 30%를 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 비정규직의 임그은 정규직 노동자임금에 비해 직접고용된 비정규직 직원일 경우 49.3%, 간접고용된 비정규직 직원의 경우 43.2%에 불과했다.

특히 이들 비정규직의 시간급은 평균 2446원이며, 최소 1690원부터 최고 3384원으로 20%가량은 최저임금에도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평균노동시간은 직접고용 노동자가 주당평균 48.1시간, 간접고용노동자는 주당 52.3시간을 일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청소직의 경우 주당 평균 84.0시간을 근로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0/300
2
댓글쓰기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병원 직원 중 23.6% ‘비정규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