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행사
인사
부음
화촉
동정
이전
社告
동정
이형신 교수, 신경모니터링학회 최우수연제상
고신대학교복음병원 이비인후과 이형신 교수가 지난 14일 부산롯데호텔에서 개최된 2020 대한신경모니터링학회 (KINMoS) 추계학술대회에서 최우수연제상을 수상했다.

이형신 교수의 발표 제목은 '피부 전극을 이용한 갑상선 수술 중 신경모니터링의 유용성'으로 피부에 부착하는 근전도 전극을 이용해 갑상선 수술 중에 반회후두신경을 감시하고 보존할 수 있는 기술과 그 유용성에 대해 소개했다.

고신대학교복음병원 이비인후과 두경부팀(이강대, 김성원, 이형신 교수)에서는 피부전극을 활용한 갑상선 수술 중 신경 모니터링에 대한 연구 결과를 올해 World Journal of Surgery와 Laryngoscope과 같은 저명 SCI 국제학술지에 보고한 바 있다.

이형신 교수는 "갑상선 수술 중 신경모니터링을 제대로 활용해본 의사라면 누구나 이것이 신경 보존에 도움이 된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앞으로 더 많은 환자들이 이 기술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연구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신경모니터링학회 (KINMoS)는 갑상선, 부갑상선 수술을 전문으로 하는 국내 외과, 이비인후과 교수 및 전문의들로 구성되며 수술 중 반회후두신경, 상후두신경 등을 보존하는 술기와 방법에 대해 교육하고 연구하는 학회다.
입력일 : 2020-1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