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헤드라인
섹션뉴스
오피니언
문 대통령 "코로나 백신 접종 순항중…목표 초과 달성"
기사입력 : 21.05.03 17:05
0
플친추가
  • |화이자·AZ 공급 원활 강조 "11월 집단 면역 앞당기도록 총력"
  • |내년도 국내 백신 개발 사용 당부 "일상 회복 희망이 보인다"
[메디칼타임즈=이창진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3일 "지금처럼 시기별 도입 물량을 최대한 효과적으로 활용한다면 상반기 1천 2000만명 접종 목표를 1천 300만명으로 상향할 수 있을 것이라는 보고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날 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주재한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점검회의 모두 발언을 통해 "인구 2배 분량의 백신을 이미 확보했고, 4월말까지 300만명을 접종하겠다는 목표를 10% 초과 달성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 청와대 발언 모습.(사진 청와대 홈페이지)
그는 "5월 화이자 백신은 주 단위로 국내에 안정적으로 공급될 것이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도 당초 계획보다 더 많은 물량이 들어올 것"이라며 "정부는 치밀한 계획에 따라 백신별 도입 물량을 1차 접종과 2차 접종으로 가장 효과적으로 배분하고 있다"고 자평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민간의료 자원도 백신 접종에 최대한 활용해 달라"며 "11월 집단 면역 달성 목표를 계획보다 앞당길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해 달라"고 주문했다.

내년도 예상된 국내 코로나19 백신 개발도 주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백신 확보를 위한 전 세계적 무한경쟁 속에서 백신 주권 확보는 무엇보다 중요한 과제"라면서 "내년에는 우리 기업이 개발한 국산 백신을 사용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이어 "확진자 수가 매일 600~700명대를 오르내리는 등 여전히 불안하다. 방심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며 "다행히 아직 인구 대비 확진자 수가 현저히 적고, 치명률은 주요국과 비교할 수 없을 만큼 낮은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성공적 방역으로 경제가 빠르게 회복하고 있고 백신 접종이 진행되며 일상회복 희망도 보인다"고 전하고 "정부를 믿고 방역과 접종에 협조해 준다면 소중한 일상으로의 복귀를 더 앞당길 것"이라고 말했다.
메디칼타임즈는 독자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이 기사를 쓴

    이창진 기자
  • 대학병원, 중소병원 등 병원계를 중심으로 취재 보도하고 있습니다.
  • 기사 관련 궁금증이나 제보할 내용이 있으면
    지금 이창진 기자에게 연락주세요.
    메디칼타임즈는 여러분의 제보에 응답합니다.
  • 사실관계 확인 후 기사화된 제보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건당 5만원)을 지급해드립니다.
    ※프로필을 클릭하면 기사 제보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글자크기 설정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가나다라마바사
0/300
0
댓글쓰기
메일보내기
기사제목 : 문 대통령 코로나 백신 접종 순항중…목표 초과 달성